전체
새로운 댓글알림이 없습니다.
닫기

알림

닫기

또는

로그인 상태 유지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가 생각나지 않으세요? ID/PW찾기

아직 에이플래폼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찾기

  • 가입 시 등록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임시 비밀번호가 전송됩니다.
  • 이메일 주소가 생각나지 않을 경우 1:1문의하기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간편 회원가입

건축가 or 자재회사이신가요?

기업회원 가입하기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중복확인

중복확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선택사항)

성별
남자 여자
생년월일
주소
직업

건너뛰기 >

축하합니다!
에이플래폼 가입이 완료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닉네임을 입력해야지 최종가입됩니다.

환영합니다!

기업회원가입 (회사유형선택)

건축회사

자재회사

건축회사가입 (1/4)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건축회사가입 (2/4)

대표자명
대표전화
서비스분야

건축분야선택

주거
상업
문교사회
공업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미니카드생성 (3/4)

건축가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건축가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방식을 선택하세요.

홈페이지 간편생성

or

기존 홈페이지 연동

기존에 건축 홈페이지가 있을 경우 도메인을 입력하고
연동버튼을 누르시면 자동으로 홈페이지와 연동되고
미니카드가 생성됩니다.

홈페이지 연동하기

미니카드생성 (4/4)

미니카드에 적용할 이미지를
선택하세요.

로고이미지
(168 x 168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미니카드이미지
(291 x 164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축하합니다!
관리자 승인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홈으로 이동

자재회사가입 (1/2)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미니카드생성 (2/2)

자재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을 완료하세요.

대표이미지
(216 x 162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취급자재선택

내장재
외장재
단열재
목재
석재
벽돌
창호
냉난방/환기설비
설비
도장/방수
홈네트워크
기타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축하합니다!
자재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카탈로그제품사진을 등록하고
회사소개서를 작성하여
회사를 널리 알려보세요.

지금하러가기

나중에 하기

 

 

 

 樂樂軒(낙락헌)

 

 

 

이 집의 이름은 樂樂軒(낙락헌) 이다.

    

집에 이름이 있으면 좋지 않겠느냐는 제안에 건축주께서 다음날 재치 있는 답변으로 직접 이름을 지었다그런데 왜 즐거울 을 반복하여 썼을까. 여기서 반복은 강조를 위한 것은 아니다첫 자의 낙()은 이미 알고 있는 의미 이고 두 번째 위치한 락()은 음만 차용하였다.

 

태국말의 사랑에 해당하는 음이 ''에 가까운 발음이라고 한다사랑과 즐거움으로 지어진 집여느 집과 다르지 않고 평범한 소망으로 지어진 이름이지만 동음이 반복되고 그리고 무엇보다 아내의 나랏말의 음을 차용한다는 기지에서 좋은 의미로 다가왔다.

 

 

생각보다는 더디게 진행된다아직도 두어 달 가까이 진행되어야 될 것 같다시작 즈음에 자주 내린 비는 모든 일정을 늦추어 놓았다다행스러운 건 지붕 구조를 덮은 뒤라 구조 체를 많이 적시지 않았던 게 다행이다.


 

작은 집이지만, 그렇다고 일의 양이 적은 건 아니다그리고 구조형식이 목구조에서 RC로 다시 목구조 바뀌면서 3차례나 고쳐 그렸다. 건축주가 얼마나 많은 고민을 하고 있었던 것인지, 그 고민을 같이 해줄 건축가를 너무 늦게 찾아왔다. 설계할 시간도 고민할 시간도 넉넉지 못했고, 하루하루 급한 마음에 쫓겨 설계를 진행했었다. 지금도 많이 늦춰진 공기에 하루가 아쉽다.


 

 

착공을 하고서도 몇 곳이 바뀌었다계기간에 다 못한 고민이었나 싶어, 아쉬운 마음도 그리고 미안한 마음도 교차한다. 건축주 또한 건축가만큼이나 많은 고심을 했을 것이다. 하지만 집이 한두 푼 하는 것도 아니고, 평생 한번 지어볼까 말까한 나의 집에 이렇게 해야 한다는 확신을 가지지 못하는 건 누구나 마찬가지다.


 

 

구조체가 거의 마무리 될 무렵 몇 곳이 수정되었다아마도 설계기간동안 충분히 교감을 하지 못한 부분이었을 것이다. 그리고 이렇게 해야 한다고 건축가가 고집을 할 수도 없다. 나 또한 2가지 동등한 상황을 1:1로 보여드릴 수 없기 때문이다. 다만 두 경우의 장단점을 면밀히 검토해 보고 의견을 제시 할 뿐이다. 그래서 건축주와 건축가의 친밀도가 중요하다.


 

 

집을 지으려고 하는 건축주들이 의존하는 건 인터넷이 전부다물론 좀 더 부지런하게 준비를 한다면 박람회나 전시장을 둘러보는 방법도 있지만 장소나 시간적으로 제약이 많다. 하지만 아직 마음의 결정을 하지 못한 건축주들이 건축가를 찾아가 의견을 듣는다든지, 미리 설계를 의뢰하기도 쉬운 일이 아니다. 그래서 인터넷이 건축주들에게 정보의 취득에 있어 가장 손쉬운 방법이 되었다. 하지만, 많은 부분을 의존하다 보니 잘못된 정보를 가지고 찾아오는 경우도 많다. 광고성 문구에 혹해서 아주 단단히 굳혀진 생각으로 고집하는 경우도 많다.


 

 

그런 경우 건축가가 해야 할 일이 많다.

건축주와 건축가의 관계부터 쌓아야 한다. 건축가를 신임할 수 있게 만드는 게 필수다. 서로 신임하지 못한다면 앞으로 모든 일이 난항이다. 집이 만들어지기 전까지 일정은 고무줄이다. 어떻게 어느 부분에서 늘어날지 건축가도 모른다. 그리고 일기가 어떻게 변할지도 모른다. 신임하지 못한다면 그 모든 일정이 건축가는 건축주의 탓으로 미루고 건축주는 건축가의 잘못으로 생각하기 십상이다. 조금만 이해하고 조금만 웃을 수 있는 관계를 만든다면 쉬었을 것을 한 발짝 물러서는 게 어렵다.

 

그런 면에서 보자면 '낙락헌'은 어느 정도 괜찮은 작업이었다비록 설계가 완료되고서 이것저것 많은 것이 바뀌었지만 괜찮은 살림집이다.

 

준비해둔 저 문구가 어디에 걸어둘지 고민할 시간이 다가온다.

 

< 즐겁고 사랑스런 집 >

 

 

 

내유동 주택 낙락헌 외부 비계 철거


 

  

외부 비계가 철거 되었습니다.

꼭 치과 치열교정보철처럼 얽혀져 불편해 보였던 입면이 나타났습니다. 아직 외부에 캐노피 설치, 조명, 난간, 데크 등등 많이 남았습니다. 갈 길이 아직도 멀었습니다.

 

예전 학창 시절……. 모형을 만들다 보면 거의 다 만들었다 싶을 때가.... 이제 반쯤 만든 거라는 얘기를 하기도 했었지요. 정말 이제 절반쯤 도달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 실험도 절반쯤 지났다고 볼 수 있습니다.




 

태그정보
태그 ON

내유동 주택 낙락헌

#건축사사무소 이인집단 #낙락헌 #단독주택

위치: 경기 고양시 덕양구 내유동

용도: 주택

설계: 건축사사무소 이인집단

태그된 회사

0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