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새로운 댓글알림이 없습니다.
닫기

알림

닫기

또는

로그인 상태 유지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가 생각나지 않으세요? ID/PW찾기

아직 에이플래폼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찾기

  • 가입 시 등록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임시 비밀번호가 전송됩니다.
  • 이메일 주소가 생각나지 않을 경우 1:1문의하기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간편 회원가입

건축가 or 자재회사이신가요?

기업회원 가입하기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중복확인

중복확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선택사항)

성별
남자 여자
생년월일
주소
직업

건너뛰기 >

축하합니다!
에이플래폼 가입이 완료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닉네임을 입력해야지 최종가입됩니다.

환영합니다!

기업회원가입 (회사유형선택)

건축회사

자재회사

건축회사가입 (1/4)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건축회사가입 (2/4)

대표자명
대표전화
서비스분야

건축분야선택

주거
상업
문교사회
공업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미니카드생성 (3/4)

건축가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건축가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방식을 선택하세요.

홈페이지 간편생성

or

기존 홈페이지 연동

기존에 건축 홈페이지가 있을 경우 도메인을 입력하고
연동버튼을 누르시면 자동으로 홈페이지와 연동되고
미니카드가 생성됩니다.

홈페이지 연동하기

미니카드생성 (4/4)

미니카드에 적용할 이미지를
선택하세요.

로고이미지
(168 x 168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미니카드이미지
(291 x 164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축하합니다!
관리자 승인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홈으로 이동

자재회사가입 (1/2)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미니카드생성 (2/2)

자재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을 완료하세요.

대표이미지
(216 x 162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취급자재선택

내장재
외장재
단열재
목재
석재
벽돌
창호
냉난방/환기설비
설비
도장/방수
홈네트워크
기타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축하합니다!
자재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카탈로그제품사진을 등록하고
회사소개서를 작성하여
회사를 널리 알려보세요.

지금하러가기

나중에 하기

 

삼청동 한옥 프로젝트 세 번째 이야기입니다.

먼저 정신없는 스케치 한 장 보시고 시작하겠습니다.

 

이건 책장 디자인 스케치인데요. 역시나 엄청 러프합니다.

 


 

스케치를 저리 했지만 금속을 레이저 커팅을 해야 하는 관계로 캐드작업을 열심히 합니다. 그리고 삼청동 55번지 한옥에는 숨어 있는 뒷마당이 있었으니....

 

 

 

이렇게 레벨이 아주 많이 높은 공간이 뒷마당에 있습니다. 여기다 무엇을 할까 지금까지도 고민 중이랍니다.

 


 

거기 올라서 보면 이렇게 북악산도 보이고 삼청동에서 그나마 높다고 하는 건물들이 보입니다.

 



현장은 드디어 타일 작업이 시작되었습니다.

 


 

아직 줄눈을 넣지 않았습니다.  

 


 

아직 한쪽 벽은 붙지 않았습니다. 요즘 타일공들이 너무 바빠서 인력을 구하기 쉽지 않습니다저희도 그래서 공기가 3일이나 밀렸습니다. 타일공은 항상 미리 섭외를 해놓아야 한다는 교훈을 얻습니다.

 


 

저녘이 되어 돌아와 보니 바닥 타일이 일부 시공되어 있습니다.

 

 


이건 포세린타일 인데요 석재 느낌이 나는 화이트 톤의 타일 입니다. 때가 엄청 타겠지만 많은 고민 끝에 결정 하게 된 타일입니다. 타일 값도.... 엄청 비싸서 무리를 했습니다.

 

 

 

다음날 아침 입니다. 이쁘게 깔리고 있습니다. 타일이 잘 깔리고 있나 잠깐 확인하고 다시 저녁에 오기로 합니다.

 


 

저녁에 와서 보니 일부 등 설치 작업이 진행 되었습니다. (bar)타입의 펜던트등이 달려서 켜보았더니 주광색이 너무 강해 결국 전구색으로 교체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주광색등은 자칫하면 차가워 보일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타일은 이렇게 이쁘게 깔렸습니다. 더러워질 것을 염려하여....

 


 

이렇게 보양재를 깔아 둡니다. 그리고 다음날 다시!

 

 

이쪽도 보양재를 까는데 아직 가장자리 부분들은 마감이 안 되었습니다. 이유는 타일을 짤라내야 할 부분들이 많아 시간이 오래 걸린다고 합니다. 달려 있던 바(bar)타입 팬던트등은 제거 하여 다시 공장으로 보낸 상태.

 


 

소장실도 가장자리 부분은 아직 시공이 안 되었습니다. 그래도 그 사이 부지런한 전기 사장님은 간접등과 레일등까지 다 작업하고 가셨습니다

 


 

주방 쪽에도 레일등이 달렸고 모형실에도 레일등 작업이 다 끝났습니다

 


 

이제 조명작업은 거의 끝나갑니다. 외부등과 바(bar)타입 펜던트만 달면 마무리될 듯합니다

 


 

좌식 공간은 금속 작업과 타일 작업 마무리가 남았습니다

 

 


 

타일 작업이 기존 생각했던 기간 보다 훨씬 많이 걸립니다. 다음날이 마지막 타일 작업이 예정 되어있습니다. 오래 걸린 이유 중 하나는 저렇게 세워놓은 타일처럼 벽면 요철이 많아 일일이 잘라 내느라 그렇습니다그리고 다음 날 제주 출장이 있었던 관계로 현장을 보지 못했지만 타일작업이 마무리 되고 금속작업도 마무리 되었습니다출장을 가 있는 동안 계동 기존 사무실에서 삼청동 새로운 사무실로 이사를 했습니다.

 


 

일단 금속 작업이 다 끝났구요. 회의 테이블도 완성되었습니다.

 


 

아직 공장으로 떠난 바(bar)타입 펜던트등이 오지 않아 어두침침하지만~

 


 

그림도 이렇게 걸리구요, 조명이 아직 도착하지 않아 그림으로 비출 등이 아직 설치되지 않았습니다

 


 

짐을 한쪽으로 쭉 몰아 두었습니다. 모형이 너무 많군요...

 


 

여긴 업무공간이 될 부분입니다.

 


 

드디어 조명 높이 조절 끝! 여긴 모형 제작실 겸 회의실로 쓰일 공간인데 이곳만 정리하고 가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다음날, 토요일이었습니다.

 


 

그리하여 시위 때문에 길목이 막혀 버린 토요일 오후, 정리를 위해 사무실에 나왔습니다.  

 


 

좌식 공간에 금속작업은 깔끔하게 이루어졌죠. 이곳에 채워야할 것이 있는데 그건 저 시멘트 바닥 부분입니다.

 


 

이렇게 현무암 자갈을 절대 제주도 프로젝트를 많이 해서 현무암을 선호하거나 현무암으로 하려고 했던 것이 아닙니다. 그냥 자갈보다는 현무암 자갈이 훨씬 아름다울 것 같다.” 라는 판단 하에 실행에 옮긴 부분입니다. 이소장님은 테이블을 아랫부분을 닦는 중입니다.

 


 

드디어 바(bar)타입 펜던트 등이 달렸습니다

 


 

소장실에도 달렸습니다. 아직 정리가 다 되지 않아서 복잡합니다(bar)타입 펜던트등을 잘 보시면 물방울 모양입니다. 자세히 보지 않으면 절대 모른다는....;;;

 

 

 

좌식공간과 손님맞이 공간은 청소를 싹 해둔 상태입니다.

 


 

이곳이 손님맞이 공간인데 홀 개념이라 보시면 됩니다. 좁지만 편안히 앉아서 기다리실 수 있어요~

 


 

들어오면 이렇게 보여요.

 


 

아직 정리 전인 사무공간입니다.  지저분해도 이해해주세요.

 


 

좌식 공간에 앉아 메인 출입구를 보고 사진을 찍어 봅니다이렇게 일단 이사를 하고 정리가 되어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