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새로운 댓글알림이 없습니다.
닫기

알림

닫기

또는

로그인 상태 유지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가 생각나지 않으세요? ID/PW찾기

아직 에이플래폼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찾기

  • 가입 시 등록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임시 비밀번호가 전송됩니다.
  • 이메일 주소가 생각나지 않을 경우 1:1문의하기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간편 회원가입

건축가 or 자재회사이신가요?

기업회원 가입하기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중복확인

중복확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선택사항)

성별
남자 여자
생년월일
주소
직업

건너뛰기 >

축하합니다!
에이플래폼 가입이 완료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닉네임을 입력해야지 최종가입됩니다.

환영합니다!

기업회원가입 (회사유형선택)

건축회사

자재회사

건축회사가입 (1/3)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건축회사가입 (2/3)

대표자명
대표전화
서비스분야

건축분야선택

주거
상업
문교사회
공업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미니카드생성 (3/3)

미니카드에 적용할 이미지를
선택하세요.

로고이미지
(168 x 168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미니카드이미지
(291 x 164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홈페이지 유형선택

건축가의 경쟁력 강화와 원활한 경영활동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3개월 단위 계약

  • Premium

    건축 홈페이지부터 홍보, 브랜딩 데이터분석, 콘텐츠 관리, 기사발행 등
    맞춤 경영지원을 제공하는 플랜

    299,000
    / 월

    신청하기
  • Business

    건축 홈페이지가 필요한
    건축가를 위해 준비한 플랜

    59,000

    19,900 * 이벤트 할인
    / 월

    신청하기
  • Basic

    건축플랫폼에 등록되는 기본 형태

    무료

    신청하기
개인계정 생성
반응형 홈페이지
플랫폼 메인노출
개인 도메인 연결 ×
방문자 통계
홈페이지 디자인 ×
소셜링크 ×
에이플래폼 로고/배너 삭제 ×
이메일 문의기능 ×
전담 콘텐츠매니저 부여 × ×
기사발행 (Kakao, Naver)
사무소 데이터 분석 리포트 분기 발행 × ×
인턴십 매칭 (학교지원금無)
인턴십 매칭 (학교지원금有) ×
에이라운지 입주할인 20% 할인 10% 할인 ×
건축사진작가 할인연결
세무기장 무료/할인
실시간 건축문의 참여 무제한 선착순 선착순
건축중개 × ×

축하합니다!
관리자 승인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홈으로 이동

자재회사가입 (1/2)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미니카드생성 (2/2)

자재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을 완료하세요.

대표이미지
(216 x 162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취급자재선택

내장재
외장재
단열재
목재
석재
벽돌
창호
냉난방/환기설비
설비
도장/방수
홈네트워크
기타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축하합니다!
자재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카탈로그제품사진을 등록하고
회사소개서를 작성하여
회사를 널리 알려보세요.

지금하러가기

나중에 하기

유럽의 거리
작성일 : 2017.11.21 14:38

 

나보나광장.

 

인도와 차도의 구분은 있지만 정작 사람과 차는 자유롭게 다닌다. 어느 길이건 위험해 보이는 무단횡단이지만 사람이 길에서 어정쩡하게 있으면 차들이 자연스레 선다.

진정한 보차혼용로인 로마의 길에서 주인은 완연히 사람이다.

 

 

 

로마의 서촌+홍대 같은 지역!

토요일인 덕에 수많은 젊은이들과 관광객이 뒤섞여 또다른 활기를 보여준 곳!

 

1층은 카페나 식당이고, 위층은 주민들이 살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여기저기서 겪고 있는 큰 진통을 이곳 주민들은 극복한 걸까요? 아니면, 그러려니 하며 살고 있는 걸까요?

 

8시 조금 넘어 빠져나온 우리를 뒤로 하고 더 많은 사람들이 Trastevere, Rome로 향하고 있었습니다.

 

 

 

로마, 아시시와는 또 다른 피렌체의 길입니다.

이 작은 차이를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지는 이삼일 더 걸어 다녀 본 뒤에 고민해 봐야겠습니다.

 

 

 

 

이탈리아에서 걸었던 많은 장면 중에 인상적이었던 장면은 이 사진이 아닐까 합니다.

 

넓은 도로 중간에 섬처럼 조성된 곳인데 대부분은 녹지로 덮여 있고, 사람이 통행하는 길은 저렇게 차도와 같은 높이로 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휠체어도 편하게 길을 건널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 도로에도 이런 섬같은 구조물들이 도로 중간에 많아지고 있습니다. 바로, 중앙 버스정류장입니다. 좁은 폭의 정류장에 휠체어를 위한 경사를 억지로 만들어놔서 휠체어의 이동에는 전혀 도움도 안되고, 보통 사람의 통행도 불편합니다.

 

이런 방법도 있는데 말입니다. 작은 생각의 차이가 큰 차이를 만들어 낸다는 원리를 증명하고 있습니다.

 

좁은 폭에서 억지로 경사를 만드는 것과 차라리 도로와 높이를 같게 만드는 것 중에 어떤 것이 더 걷기 편한 길일까요?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byte / 800byte

등록
하기


다음글 월간 '책'에 인터뷰가 실렸습니다
이전글 송죽동 단독주택_감을 믿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