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새로운 댓글알림이 없습니다.
닫기

알림

닫기

또는

로그인 상태 유지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가 생각나지 않으세요? ID/PW찾기

아직 에이플래폼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찾기

  • 가입 시 등록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임시 비밀번호가 전송됩니다.
  • 이메일 주소가 생각나지 않을 경우 1:1문의하기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간편 회원가입

건축가 or 자재회사이신가요?

기업회원 가입하기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중복확인

중복확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선택사항)

성별
남자 여자
생년월일
주소
직업

건너뛰기 >

축하합니다!
에이플래폼 가입이 완료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닉네임을 입력해야지 최종가입됩니다.

환영합니다!

기업회원가입 (회사유형선택)

건축회사

자재회사

건축회사가입 (1/3)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건축회사가입 (2/3)

대표자명
대표전화
서비스분야

건축분야선택

주거
상업
문교사회
공업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미니카드생성 (3/3)

미니카드에 적용할 이미지를
선택하세요.

로고이미지
(168 x 168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미니카드이미지
(291 x 164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홈페이지 유형선택

건축가의 경쟁력 강화와 원활한 경영활동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3개월 단위 계약

  • Premium

    건축 홈페이지부터 홍보, 브랜딩 데이터분석, 콘텐츠 관리, 기사발행 등
    맞춤 경영지원을 제공하는 플랜

    299,000
    / 월

    신청하기
  • Business

    건축 홈페이지가 필요한
    건축가를 위해 준비한 플랜

    59,000

    19,900 * 이벤트 할인
    / 월

    신청하기
  • Basic

    건축플랫폼에 등록되는 기본 형태

    무료

    신청하기
개인계정 생성
반응형 홈페이지
플랫폼 메인노출
개인 도메인 연결 ×
방문자 통계
홈페이지 디자인 ×
소셜링크 ×
에이플래폼 로고/배너 삭제 ×
이메일 문의기능 ×
전담 콘텐츠매니저 부여 × ×
기사발행 (Kakao, Naver)
사무소 데이터 분석 리포트 분기 발행 × ×
인턴십 매칭 (학교지원금無)
인턴십 매칭 (학교지원금有) ×
에이라운지 입주할인 20% 할인 10% 할인 ×
건축사진작가 할인연결
세무기장 무료/할인
실시간 건축문의 참여 무제한 선착순 선착순
건축중개 × ×

축하합니다!
관리자 승인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홈으로 이동

자재회사가입 (1/2)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미니카드생성 (2/2)

자재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을 완료하세요.

대표이미지
(216 x 162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취급자재선택

내장재
외장재
단열재
목재
석재
벽돌
창호
냉난방/환기설비
설비
도장/방수
홈네트워크
기타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축하합니다!
자재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카탈로그제품사진을 등록하고
회사소개서를 작성하여
회사를 널리 알려보세요.

지금하러가기

나중에 하기

깊은풍경 건축사사무소
천경환은...
손과 발로 풍경을 읽어내는 사람이고
읽어낸 풍경을 꾸준히 기록하는 사람이고
그 기록들을 양분 삼아 디자인을 풀어내는 사람입니다.
전문분야
설계
대표자
천경환
설립
2011년
주소
서울 종로구 창덕궁길150-5 깊은풍경건축사사무소
연락처
02-525-0429
이메일
lazybirdc@naver.com
홈페이지
http://thescape.co.kr
관련기사 >>

 

 

작품들은 기포가 들어있는 완충 비닐막 (일명 뽁뽁이에 감싸인 채로 운반됩니다펼쳐진 뽁뽁이를 버리지 않고 작품의 받침대 상자 안으로 넣었습니다전시가 끝나서 작품을 포장할 때 다시 사용되기를 의도하였습니다.

 


 

 

전시회의 카다로그를 놓는 받침대 아래 상자에는 나머지 카다로그를 넣어두었습니다떨어지는 대로 상자에서 꺼내어 올려놓으면 됩니다.

 


 

 

작업 도중에 생기는 부산물을 받침대의 상자에 넣어서 작품과 함께 전시하겠다는 의도는 촉박한 일정으로 인해 충분히 구현되진 않았습니다그 와중에도그런 의도가 비교적 충실히 이루어진 사례입니다.

 


 

 

받침대 위에는 작품들을 진열하고받침대의 상자 속에는 작품의 부품과 재료를 넣었습니다.

(꼬깔 모양의 실패를 찌꺼기실로 만든 양말의 패키지로 사용하는 작품이었는데받침대 위의 작품으로는 그런 상황이 잘 읽혀지지 않습니다받침대 아래 상자 속에 그런 상황이 암시되고 있습니다.)

 


 

 

받침대 상부에는 두께 18mm의 반투명 아크릴판이 놓고그 아크릴판에 쉬트지로 안내 문구를 붙였습니다아크릴판 바로 아래 상자에 작품의 포장재를 넣었는데아크릴판을 통해서 포장재의 색깔이 어른거리는 모습입니다저는 이런 상황이 너무 좋았는데같이 진행하는 큐레이터 분들은 조금 부담스러워하셨습니다.

 


 

 

작가 분들이 어떤 작품을 얼마나 가지고 오는지가 현장에서 확인되기 때문에받침대의 높이나 규격배치 등이 애초의 계획과는 전혀 다르게 결정되곤 했습니다작성과 다르게 진행되었다는 사실이 섭섭하게 느껴지기 보다는제가 제안한 시스템이 충분히 유연했음을 확인했다는 측면에서 오히려 기쁘게 느껴졌습니다.

처음부터 제가 맡은 용역의 성격을근사한 공간이나 작품을 제안하는 것이라기보다는유용한 시스템을 제안하는 것으로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사진은남은 작품들을 상자에 잠시 보관한 모습입니다생각지 못했던 상자의 활용 방법.

 


 

 

전시 설치 현장은 큐레이터와 진흥원 임직원들그리고 작품을 가지고 오신 작가 분들까지여러 부류의 많은 사람들이 북적거려서 복잡했습니다어떤 분이 자신의 소지품을 상자 안에 잠깐 넣어 둔 모습입니다역시예상치 못했던 해프닝.

 


 

 

전시 오프닝 행사 때간단한 음식들이 서비스되었는데남은 상자와 아크릴판으로 급히 서비스 테이블을 만들었습니다.

 


 

 

파티가 진행되면서 쓰레기가 발생했습니다진흥원 직원 분들이 얼른 여분의 상자로 쓰레기통을 만들어서 서비스 테이블 옆에 놓았습니다.

 

제일 뿌듯했던 장면. 

디자인메이드 #4. 현장풍경

위치
용도
대지면적
건축면적
연면적
규모
설계
시공
사진

대표키워드 >>

#깊은풍경 #디자인메이드 #설치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