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새로운 댓글알림이 없습니다.
닫기

또는

로그인 상태 유지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가 생각나지 않으세요? ID/PW찾기

아직 에이플래폼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찾기

  • 가입 시 등록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임시 비밀번호가 전송됩니다.
  • 이메일 주소가 생각나지 않을 경우 1:1문의하기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간편 회원가입

건축가 or 자재회사이신가요?

기업회원 가입하기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중복확인

중복확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선택사항)

성별
남자 여자
생년월일
주소
직업

건너뛰기 >

축하합니다!
에이플래폼 가입이 완료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닉네임을 입력해야지 최종가입됩니다.

환영합니다!

기업회원가입 (회사유형선택)

건축회사

자재회사

건축회사가입 (1/4)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건축회사가입 (2/4)

대표자명
대표전화
서비스분야

건축분야선택

주거
상업
문교사회
공업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미니카드생성 (3/4)

건축가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건축가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방식을 선택하세요.

홈페이지 간편생성

or

기존 홈페이지 연동

기존에 건축 홈페이지가 있을 경우 도메인을 입력하고
연동버튼을 누르시면 자동으로 홈페이지와 연동되고
미니카드가 생성됩니다.

홈페이지 연동하기

미니카드생성 (4/4)

미니카드에 적용할 이미지를
선택하세요.

로고이미지
(168 x 168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미니카드이미지
(291 x 164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축하합니다!
건축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시작하기

자재회사가입 (1/2)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미니카드생성 (2/2)

자재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을 완료하세요.

대표이미지
(216 x 162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취급자재선택

내장재
외장재
단열재
목재
석재
벽돌
창호
냉난방/환기설비
설비
도장/방수
홈네트워크
기타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축하합니다!
자재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카탈로그제품사진을 등록하고
회사소개서를 작성하여
회사를 널리 알려보세요.

지금하러가기

나중에 하기

행원리 돌집 소소재 #03. 지붕작업, 내부마감

 

 

날씨가 맑습니다. 카페동은 지붕이 일부 올라 갔습니다.

 


 

주거동에 들어와 보니 창호가 아직 들어오지 않아 비닐과 각목으로 보양을 해 두었습니다.원래는 창호가 골조 후 들어와야 하는것이 정상인데, 제주 같은경우 공정이 뒤바뀌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다 아시겠지만 섬지역이라 창호가 오려면 최소 보름은 걸리고 사실 보름만에 창호가 도착한다는건 기적과도 가까운 일이기도 합니다.

 


 

지붕엔 일부 단열재가 시공되었습니다. 그리고 내장 공사를 위한 자재가 들어와 있습니다비가 자주 와서 밖에 자재를 쌓아 둘수가 없습니다.

주거동 천창이 보입니다. 저 천창 넘어로 마을 지붕이 보여요~ 아직은 볼수 없지만~!!

 


 

그리고 아직 지붕이 올라 가지 않은 또하나의 숙박동에는 돌벽 구조보강을 위한 각파이프가 준비되었습니다

 


 

씌우다 만 지붕은 계속해서 작업을 해야겠죠?

 


 

OSB합판을 붙이기 시작합니다.

 


 

높은곳에 서서 전채적인 지붕 느낌을 한번 봅니다.

 


 

 

아직 지붕 구조가 올라가지 않은 동이 한동 있습니다.

바닥에 콘크리트 기초를 쳐서 돌벽을 잡아주는 역할을 하게 합니다

 

 

 

이곳은 숙박동 욕조가 될곳입니다.... 당연히 앞쪽엔 시선을 차단할 뭔가가 필요하겠죠.

 

 

 

다시 돌벽을 보강하기 위한 각파이프 제단이 시작되었습니다.

 

 

 

카페동 지붕은 트러스 구조 틀을 두고 그 위로 구성되었습니다

 

 

 

내부는 이런 느낌이에요.  제주 귤창고와 흡사한 방식의 구조를 사용했습니다.

 


 

몇일 뒤 다시 현장을 찾았습니다. 여전히 주거동 천창은 창호가 들어오지 않아 보양 된 상태입니다

 


 

여기는 그동안 지붕이 올라 가지 않았던 나머지 숙박동입니다. 꽤 많이 진행 되었어요~!!

 


 

조적벽으로 구성된곳이 좀 있는데, 조적 상태가 좋지 못합니다. 미장을 하기로 하고 방수를 빠짐없이 하기로 현장에서 협의 합니다.  제주에서 항상 어려운점 중 하나가 인력수급이 힘들다는것입니다. 잘하는 기술공들은 이미 몇달동안 스케쥴이 차 있고 시간이 되는 기술자들은 기술자가 아닌 경우가 허다 합니다.

 


 

복잡한 전선들이 여기저기 흩어져 있지만 지붕이 올라가고 나니 이제 전체적인 조화를 볼 수 있습니다.실질적인 내부 층고도 가늠해 보구요,

 


 

 

쓰레기가 쌓여 있는 스파 공간. 지붕이 덮히니 또 다른 느낌입니다

 

밖으로 나와 주거동으로 들어가 봅니다.


 

벌써 서둘러 내장 마감이 되고 있습니다. 아직 창호가 안들어 왔는데.... 공기가 늘어지니 어쩔 수 없습니다.

 


 

하지만 아직 내부벽들은 서 있지 않은 상태, 목구조로 내부벽을 세울 예정입니다.

 


 

아직은 볼품 없어 보이지만... 곧 변화 되겠죠사실 돌집 시공은 쉽지 않습니다. 곳곳에 하자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으니까요...

 


 

천창의 느낌을 보는데... 사실 저곳은 다락방에서 마을 지붕들이 쫙 펼쳐지는 재미있는 뷰 포인트 입니다.

 


 

목수님들의 브레이크타임.

 

 

카페동 내부 마감이 시작 되었습니다~

 


 

두분 클라이언트와 함께 카페 내부 공간에 대해서 이야기를 나눕니다.

 


 

공간이 나눠지는 상부에 벽걸이 에어컨을 숨기려 했는데, 트러스 구조가 걸려 고민이 됩니다

에어컨을 넣는 방식도 고정할 방법도 여러가지가 문제가 됩니다.

드디어 4개동의 지붕 방수시트가 모두 덮인 날,,,

 


 

 

현장 정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 정신 없습니다정리는 그때 그때 해야 하는데....

 

 

 

내부는 벌써 마감이 되어 가는데 아직 창호는 오지 않았습니다

 


 

에어컨 위치도 잡아 두었구요. 전기선도 뽑아 둔 상태입니다.

 


 

숙박동에 주방이 들어 갈 자리 입니다. 방수석고보드가 취부 된것이 보입니다.

 


 

주거동은  드디어 내부 벽체를 세우기 위해 먹줄을 놓습니다.

 


 

아직 갈길이 먼 현장.

 


 

이것은 철거 당시 나왔던 고재 입니다. 이집의 일부를 받치고 있던 목재 였는데요, 이것으로 무엇을 하려고?? 잠시후에 보여드리죠~그리고 또 다시 몇일 후 현장을 찾았습니다.

 


 

외부는 조금 정리가 되었구요. 집에서 나온 돌들은 한쪽으로 쌓아 둡니다.나중에 다 쓸 일이 있으니까요.

 


 

창호를 기다리다 목이 빠지겠습니다.

 


 

 

내부엔 이런 공간이 생겼습니다. 위에서 보던 고재가 보입니다.고재의 용도를 아시겠지요?

 

 

 

실은 저 공간이 좀 더 독립적인 공간이었는데 전체 면적이 그리 크지 않아 많은 부분 오픈이 되었습니다.

 


 

전벽돌 공간을 지나 쭉 나가면 욕실이 나옵니다. 마당과 연결 되어 있죠.

 


 

여긴 전벽돌 공간에서 보이는 사이 마당입니다.

 


 

이것은... 에어컨 배관을 위해 기사님이 온것인데요... 구멍을 아무데나 막 뚫어대서... 저와 조금의 다툼이 있었습니다.

 

 

 

실외기로 향하는 배관을 최대한 숨기기위해 타공된 곳을 이리보고 저리보고 합니다.

 


 

내부에선 이 에어컨 박스에서 나가는 배관을 보고 있는것인데요.

 


 

현관 위쪽 이 점검 구를 통해 외부로 배관을 빼려고 합니다.쉽지 않네요.

 


 

그리고 드디어 주거동 벽이 들어섰는데요. 보고 계신것은 주거동 다락방을 지지하고 있는 고재 기둥입니다. 물론 이집에서 나온것이죠~!!

 


 

주방쪽인데요. 주방가구가 놓이고 창이 뚫릴 곳입니다.

 


 

주거동은 이렇게 정리가 되고 있습니다사실 아직 다락방으로 올라가는 계단이 없습니다. 이날 목수님들과 저는 이 계단때문에 한바탕 논쟁이 붙었습니다.목수님들은 절대 안된다. 저는 충분히 가능하다 라는것이었는데....결국....~!!! 결과는 조금후에~!!

 


 

이렇게 클라이언트분들의 사무(?) 취미(?) 공간이 될 곳을 중심으로 위쪽엔 다락 앞쪽엔 현관이 위치합니다

 


 

방에서 바라 본 모습입니다. 기존에 이 집을 이루고 있던 고재의 맛이 또 매력을 더 합니다.

 


 

돌집의 크기가 원래 그리 크지 않았던 탓에 공간이 오밀조밀 합니다. 그래도 알차게~!!

 


 

카페동도 내부 마감이 거의 이루어졌습니다.

 


 

이렇게요~

 


 

창호는 언제쯤 도착하려나요... 애처로운 돌집....

 


 

에어컨 박스들도 곳곳에 뚫리고,

 


 

아까 보셨던 곳과 또 다른 숙박동에도 이렇게 고재를 활용하여 전벽돌을 쌓았습니다

 


 

이렇게요~!!

 


 

침실에서 보면 이런 모습~!!

 


 

거실에서 침실쪽을 본 모습입니다.

 


 

그리고 이곳은 옆쪽 마당에서 본 욕실 공간이구요,

 


 

이 고재들은 모두 이 집을 철거 할때 나온 나무들입니다.

 


 

한쪽에다 이렇게 모아놓고 필요할때 가져다 씁니다.

 


 

분전반의 모습이 보입니다.

 


 

그리고  아랫부분 땅이 파여 있는 모습이 보이는데요. 바닥 기초콘크리트를 치기 전에 뒷마당 레벨이 앞마당보다 높아서 물이 집으로 들어오는것을 방지 하고자 배수관을 하나 묻었습니다. 뒷마당 배수를 앞쪽으로 빼는 역할을 하는 관인것이죠.

 


 

숙박동 증축된 보일러실 부분입니다. 조적의 퀄리티가 좀 좋지 않아 걱정이 됩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걱정이 되는 부분인데요. 기존벽이 워낙 경사지에 붙어 있어 비가 오면 불안 할것 같습니다.


 

방수시트에 덮인 행원리 현장 지붕들...

 


 

외부공간과 연결 된 돌집의 내부 공간들입니다.

 


 

소소재의 중정이 될 앞마당. 네개의 건물에 둘러 쌓여 있습니다.

 


 

지금은 돌담이 쌓여있지만 이 부분이 정문이 될 예정입니다

 


 

 

 

빨리 창호가 와야 어느정도 정리가 될것 같은데...  언제까지 저렇게 보양 된 상태의 창문이 지속 될것인지... 걱정입니다....속이 탑니다.돌집 현장은 이렇게 쉽지 않음의 연속입니다.

 







 


이전글 행원리 돌집 소소재 #02. 착공, 철거, 골조작업
다음글 행원리 돌집 소소재 #04. 창호설치, 방통작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