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새로운 댓글알림이 없습니다.
닫기

알림

닫기

또는

로그인 상태 유지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가 생각나지 않으세요? ID/PW찾기

아직 에이플래폼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찾기

  • 가입 시 등록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임시 비밀번호가 전송됩니다.
  • 이메일 주소가 생각나지 않을 경우 1:1문의하기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간편 회원가입

건축가 or 자재회사이신가요?

기업회원 가입하기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중복확인

중복확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일반회원가입 (선택사항)

성별
남자 여자
생년월일
주소
직업

건너뛰기 >

축하합니다!
에이플래폼 가입이 완료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닉네임을 입력해야지 최종가입됩니다.

환영합니다!

기업회원가입 (회사유형선택)

건축회사

자재회사

건축회사가입 (1/4)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건축회사가입 (2/4)

대표자명
대표전화
서비스분야

건축분야선택

주거
상업
문교사회
공업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미니카드생성 (3/4)

건축가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건축가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방식을 선택하세요.

홈페이지 간편생성

or

기존 홈페이지 연동

기존에 건축 홈페이지가 있을 경우 도메인을 입력하고
연동버튼을 누르시면 자동으로 홈페이지와 연동되고
미니카드가 생성됩니다.

홈페이지 연동하기

미니카드생성 (4/4)

미니카드에 적용할 이미지를
선택하세요.

로고이미지
(168 x 168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미니카드이미지
(291 x 164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축하합니다!
관리자 승인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홈으로 이동

자재회사가입 (1/2)

증복확인

증복확인

회사명
주소
사업자구분
사업자번호

회원가입을 하면 에이플래폼의 서비스 약관개인정보보호방침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미니카드생성 (2/2)

자재 검색페이지에 노출이
되기위해 미니카드를
생성해야 합니다.

카드생성을 완료하세요.

대표이미지
(216 x 162px 이상의 jpg, gif, png로 등록해 주세요.)

취급자재선택

내장재
외장재
단열재
목재
석재
벽돌
창호
냉난방/환기설비
설비
도장/방수
홈네트워크
기타

최대 10개까지만 등록가능합니다.

축하합니다!
자재회사 페이지가 생성되었습니다.

사용하실 닉네임을 입력하고
플래폼을 시작해 보세요~

카탈로그제품사진을 등록하고
회사소개서를 작성하여
회사를 널리 알려보세요.

지금하러가기

나중에 하기

'왜 실패하는가?' 시리즈03 [건축가에게 무엇을 요구할까요?]
작성일 : 2017.12.26 13:14

 

" 왜 실패하는가? "

   

시리즈_03_『건축가에게 무엇을 요구할까요?

 

  

19894월부터 방영된 와타나베 아츠시의 건물 탐방(渡辺篤史もの探訪-일본 아사히 TV)’에서 와타나베 아저씨는 항상 이렇게 질문을 한다.

      

건축가에게 무엇을 요구하셨습니까?’

      

중요한 질문이다.

 

주방의 싱크, 거실의 넓은 창 그리고 눈에 잘 띄지 않는 구석의 작은 소품까지도, 건축주에게 이렇게 하기 위해서 건축가에게 무엇을 요구하였는가.를 심각한 표정으로 때로는 미소를 머금고 물어본다. 인상 좋은 와타나베 아저씨는 30년 가까이 이렇게 질문을 하였다.

 

 

 

 

 

건축주는 기다렸다는 듯 자신의 당시의 요구사항을 샅샅이 쏟아놓는다. 이런 저런 요구에 건축가는 이렇게 해주었다는 것이다. 건축주는 지금의 결과물에 만족하고 와타나베는 한껏 고취되어 감탄사를 연발한다.

      

최근에 국내에도 비슷한 포맷의 방송이 여럿 있다. 방송을 보면 비슷하게 여쭤본다. 왜 이렇게 하셨는가?건축주는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 설명을 이어간다. 마치 자신의 모든 아이디어로 이 집이 이렇게 훌륭하게 만들어진 듯 이야기는 이어진다.

      

다르다. 무엇이 다른가. 질문도 다르고 답변도 다르다. 전자의 경우 건축가의 작업에 대한 존중이 있다면 후자의 경우는 건축가의 존재에 대한 아무런 의미도 갖지 않는다. 전자는 옳고 후자는 틀리다. 건축가를 단순히 공사를 위한 도면작성자로 밖에 인식을 하고 있지 않다는 것과 일맥하는 표현이다.

      

건축주의 요구사항, 그리고 질문은 중요하다. 건축가는 건축주의 질문과 요구사항에 대해 건축적으로 가능한 해석과 구법, 아이디어, 해결방법 등을 다양하게 제공한다. 그 가지 수가 하나 일수도 있고 여럿일 수도 있다. 그 중 건축주는 자신에게 적합한 방법을 찾아 선택하게 된다.

 

그러므로 건축주는 건축가에게 끊임없는 자신의 생각을 피력하고, 사소한 것 하나라도 놓치지 않고 자신의 삶에 대한 얘기를 들려주어야 한다. 그리고 건축가는 그들의 많은 이야기 중에서도 잊고 있는 부분에 대해서는 질문을 통해 정보를 획득하여야 한다.

 

 

와타나베 아츠시

 

그들이 들려주는 이야기는 곧 집이 된다. 고부간의 갈등이 있다면 서로의 방은 체감 상 멀어져야 할 것이고, 친구가 좋다면 그들이 가끔 머무를 방이 필요할 수도 있고, 아이들의 성격과 취향에 따라 그 방은 커지기도 작아지기도 하고, 방의 천장고가 달라질 것이다. 거대한 주방과 그에 따른 식당이 필요하다면 요구하여야 한다. 수많은 신발들과 잡동사니를 보관할 창고가 특별히 필요하다면 스스럼없이 다른 공간을 버리고 필요한 공간을 가져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건축가에게 요구하여야 한다.

꿈을 이루기 위해서.

 

 

하지만 내가 요구한 것들을 위해서 얼마나 큰방이 필요할까? 

 


다음글 '왜 실패하는가?' 시리즈04 [방크기를 요구하지 않아도 좋다]
이전글 집에 대한 이야기 스케치